방송인 김제동이 요즘 트위터로 방송활동을 대신하는 듯 합니다. 그의 예능 잠재력으로 볼 때 방송에서 끼를 한창 발산해야 하는데 그 끼를 주체하지 못해선가요? 트위터로 가끔씩 올라오는 모습을 보면 반갑기보다 안스러운 생각이 먼저 듭니다. 지난 3월 9일에는 폭설시 화제를 모았던 박대기 기자를 패러디한 동영상을 올리더니 17일에는 김제동 공항패션으로 네티즌들의 큰 관심을 받았습니다. 김제동이 트위터에 동영상이나 글을 올릴 때마다 포털 검색어 상위에 랭크될 정도로 그에 대한 인기는 변함이 없지만 그는 공중파 방송 3사중 유일하게 일요일 아침 MBC '환상의 짝꿍'에 MC로 출연하고 있습니다.

물론 대중들의 인기가 곧 방송 활동과 직접적인 관계가 있는 것은 아닙니다. 그러나 김제동보다 능력이 없는 연기자와 아이돌 스타들이 예능 프로그램을 점령하고 있는 마당에 김제동이 트위터 놀이를 하고 있는 것은 김제동을 아끼는 팬들에겐 가슴 아픈 일입니다. 트위터 외에 그가 요즘 방송에 출연하는 것은 예능 프로 '땜빵' 정도입니다. 최근 그의 방송 출연을 한번 볼까요? <놀러와>(2월 1일)에 3분 게스트로 출연했고, 신종플루 확진 판정을 받은 유세윤을 대신해 '무릎팍도사'(3월 3일, 10일)와 '무한도전' 게스트로 출연했습니다. 김제동의 능력으로 봐서 방송3사 예능프로 중 적어도 2~3개는 고정MC를 하고 있어야 하는데, 땜빵 게스트로 전전하고 있으니 그의 재능이 아깝다는 생각이 듭니다.


김제동이 왜 방송에서 얼굴이 보이지 않는지에 대해서는 정치적인 문제를 거론하고 싶지 않습니다. 문제는 막말, 폭로, 선정적 토크 등으로 얼룩져가는 요즘 예능 토크에 차분하고 논리가 정연한 김제동식 토크가 그립다는 겁니다. 김제동은 서로 잘났다며 한 마디라도 더해야 살아남는 요즘 예능토크와는 맞지 않습니다. 이것이 토크쇼의 트렌드인지 몰라도 이제 시청자들이 식상해하고 있습니다. 뭔가 변화를 주어야 할 때가 왔는데, 그 변화에 가장 적합한 MC가 바로 김제동이라는 겁니다.

바른말 쓰는 MC 1위, 재치와 순발력, 철학이 담긴 개그 등 김제동의 예능적 자질은 충분한데, 왜 방송사에서 그를 부르지 않는 걸까요? 진행 능력도 현재 예능MC를 보고 있는 유재석, 강호동을 빼고는 결코 떨어지지 않습니다. 김원희도 '패떴2'의 메인MC를 보고 있는 마당에 김제동이 예능프로에 출연하지 않는 건지, 못하는 건지 참 안타깝습니다. 유재석이 빠진 '패떴2'의 시청률이 10% 이하로 곤두박질 칠 때 가장 먼저 생각난 사람이 바로 김제동입니다. 야외에서 벌어지는 예능프로는 몸개그와 순발력, 진행능력 등 종합적인 능력이 필요한데, 현재 진행하는 지상렬, 김원희보다 김제동이 오히려 낫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해봤습니다. 김제동은 안티가 없기 때문에 아이돌과 성인돌을 중간에서 조정, 통제하는데 가장 적합한 메인MC가 되지 않을까 생각했습니다. '패떴2' 제작진이 김제동을 뉴패밀리도 고려했는지 모르지만 현재 예능 프로에 출연하지 않는 김제동을 우선 고려해보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스튜디오에서 김제동이 할 만한 토크쇼가 없는 것도 아닙니다. 김승우가 진행하는 '승승장구', 유재석이 진행하는 '해피투게더3', 신동엽의 '달콤한 밤' 등은 모두 실내 토크쇼입니다. 김제동에게 적합한 예능 프로들입니다. 이런 프로그램들이 봄 정기개편에서 개편이 될지, 또는 MC들이 교체가 될지 모르지만 각 방송사 예능국에서 김제동을 적극 검토한다면 토크 프로 1~2개 정도는 메인MC로 활약해도 큰 무리가 없습니다. 사실 시청자들 중에는 김제동의 촌철살인 토크를 보고싶어하는 사람도 많습니다.

물론 김제동도 이제 변화된 예능 트렌드를 읽어야 합니다. 시대가 변함에 따라 예능프로도 변하고 있어요. '1박2일'이 남극에 도전하고 '무한도전'은 알래스카에 가서 방송하는 등 예능 프로의 시공간적 범위가 상상외로 확장되고 재치와 입담보다 감동을 주는 예능으로 변하고 있습니다. 김제동은 스튜디오에서 게스트를 초대해 토크쇼를 진행하는데는 익숙하지만 야외 예능 프로나 집단 토크쇼에는 약합니다. 변화된 예능 트렌드가 김제동을 따라오지 않는 것이라면 김제동이 예능 트렌드를 쫓아야 합니다.


다행히 김제동은 방송 활동이 비교적 한가했던 기간에
토크콘서트 '노 브레이크'를 준비해서 예상을 뛰어넘는 성원으로 서울공연 32회 전석을 매진시킨 후 부산 등 전국 10개 도시 순회 공연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김제동을 방송에서 자주 보지 못하는 팬들이 그를 직접 만나고 싶어서 콘서트장을 찾고 있는 것입니다. 마당발 김제동이 그의 토크쇼에 게스트로 출연시킨 연예인만 해도 공중파 토크쇼 1년간 문제가 없을 만큼 다양합니다. 이런 김제동의 능력을 방송사에서 왜 모르는지 정말 답답합니다. 트위터로 방송 활동을 대신하고 있는 김제동을 토크 프로에서 보고 싶은 사람은 의외로 많습니다.

Posted by 피앙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김제동씨는 아마 트위터 자체를 즐기고 있다고 생각해요.
    그리고, 그 유쾌함과 위트를 발휘하는 순간을 즐기고 있는 것 같습니다.

    그의 능력이 빛을 발하는 순간이 곧 오지 않을까요?
    그리고 꼭 방송을 통해서만 봐야하는 건 아닌 것 같아요.

  3. 저도 김제동님을 팔로잉 중인데요 ^^

    때로는 재밌는 글을

    때로는 감동적인 글들을 많이 올려주시더라구요

  4. ㅂㄱ머신 2010.03.19 16:16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거 방송국 관계자들이 김제동을 몰라서 안쓰겠소?
    윗대가리들 압박이 겁나서 밥줄 짤릴까봐 몸사리는거지
    정말 몰라서 그러는거야?

  5. 김제동씨 여기서 이러시면 안됩니다.

  6. 오호라 2010.03.19 17:05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능력만 있다고 살아남는 사회가 아닌게지요. 뭐 줄타기,빽도 능력이라면 모를까.

  7. 김제동!
    특이한 사람이군~ 라고 느꼇을때가 야심만만1 이었습니다
    말 한마디의 소중함을 이 사람에게 배웟었죠..
    촌철살인이란 단어가 잘 어울리는 사람이 김제동씨말고 또 잇을까요..ㅋ
    노무현대통령의 노제사회를 봤다는 이유만으로 방송계에서 쫒겨나고
    있는 안타까운현실이 밉네요.-_ㅜ

  8. 우히히 2010.03.19 17:54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그래도 김제동 토크 콘서트는 한달치가 한번에 매진되던데요.

  9. 찬영옴마 2010.03.19 18:11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예전 김제동씨가 100분토론에 나왔을때
    그는 참 놀라웠습니다...
    차분히 다른 이의 말을 경청하고 있었습니다
    남의 말에 반론을 놓기위해 머릿속으로 다른
    생각도 하고 있지않았고 자기 차례가 오기전까지
    함부로 나서지도않았습니다...
    저런 사람과 한번 대화를 해보고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저 사람이라면 내 어떤 말도 마음도
    다 포용해줄것같더군요...

    지금은 시기가 아닌지라 저도 그저
    김제동씨가 지치지않고 잘 기다려주길
    또 다시 그의 토크로 마음이 따뜻해지고
    정겨워지길 저도 바랍니다...
    도와주질 못하는게 미안할뿐이니 그저 응원만
    해줄밖에요...

    김제동씨 웃는 얼굴이 너무 좋아요..^^

  10. 다아는 얘기지만.. 2010.03.19 18:25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기다리면 볼수있겠죠..방송사에서도 모르는일 아닐테고..콘서트 가보고 싶네요..

  11. 제동씨트위터ㅋㅋ 2010.03.19 19:52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http://twitter.com/keumkangkyung
    궁금하신 분들을 위해 ㅋ

  12. 티비에 2010.03.19 20:14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많이좀 나왔으면 ... ㅠㅠ
    진행도 깔끔하고 재밌는데..기회되면 콘서트 꼭 갈게요 ㅎ

  13. 묵묵히 김제동씨를 응원하는 1인!!
    김제동씨 힘내세용!!!

    피앙새님 즐거운 주말 보내세용 ^0^

  14. 김제동이 안보이는 이유는 단 한가지...

    정치적인 문제일 뿐이다.

    김제동 안티가 없지는 않다..

    특정당과 쥐마왕이 안티일 것.

  15. tv에서 못보는 아쉬움을 트윗에서 보여 주시는 모습으로 만족하고 있는 중입니다.
    그의 재능을 다시 tv에서 볼 수 있는 날을 기다립니다.

  16. 김재동 2010.03.20 01:16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괜히 노무현 정권때 좀 튀다가
    정권바뀌고, 죽사발치고 있는 대표적 연애인중 하나,

    연애인이 정치적 성향을 띄는 것은 자유이나,
    그에 정권바뀌고 찬밥되는 건 각오했어야 할 일..

    다 자업자득..

    • 쪼인트.. 2010.03.20 08:25  수정/삭제 댓글주소

      참 생각하는 수준 낮네..
      국가권력을 가진 세력이, 자신들과 생각이 다른 국민은 배척하겠다는 얘기와 뭐가 다른가?
      연예인도 직업을 가진 한 사람의 국민인데...
      그럼 이번에 맹박이 지지선언한 연예인들은 진보쪽 정권들어서면 모두 된서리 맞는게 정상인가?
      연예게 대표적 보수성향인 이순재, 이덕화..이 사람들 진보정권 10년간 차별 받은적있나?

      현정권의 치졸한 만행을 양비론을 몰고가는건 글쓴 사람 스스로 치졸함을 인정하는것밖에 안되보이는데..

      다르다고 틀린게 아닌데, 나와 다르다고 배척만한다면 소인배일뿐이지..

  17. 쪼인트.. 2010.03.20 08:19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김제동쓰면 큰집에 불려가서 쪼인트 까일지 모르는데, 생사여탈권을 쥐고있는 큰집 사람들한테 잘보이려고 안쓰겠죠..
    지금 현재 좌파성향이 심한 연예인하면 저들쪽에서는 김제동,윤도현,신해철 이 셋을 떠올릴텐데...그 중에서도 단연 김제동이 으뜸인데요...
    시청률 몇% 상승시키겠다고, 자기 모가지 걸겠습니까..
    빨리 이 정권이 끝나기만 바라야지...

  18. 쪼인트 / 현정권 끝나기만 바라면서 결국 자기도 같은 사람이라는걸 반증하니, 아이러니 하니,
    참 생각하는 수준이 더 낮네,,

  19. 갖은 자를 욕하지 말고 내가 갖은 자가 되는건 어떨까,

    열씸히 노력해서 갖은자가 되어볼 생각이 없는건가,
    아니면 그냥 평생, 갖은자를 욕하면서 그냥 그렇게 살던가,,

  20. 꼭 정치적인거 말고도 뭐랄까..
    김제동은 정말 능력있는 MC지만
    현 방송 추세가 김제동같은 사람을 원치 않는 방향이다.
    뭔가 초딩스럽고 저질스러운 개그만 통하고
    폭로와 아집? 이간질과 비난이 웃음을 주는 새로운 개그코드..
    그리고 리얼 버라이어티의 대세..
    여기서 김제동식 진행이 빛을발하지 못하는것같다
    우리 예능이 다시 예전으로 돌아갔으면 좋겠다.

  21. 김제동 넘 안타깝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