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쥔장 궁금해요?

공지사항 : 2008.05.28 10:45
◈◈◈ 간단한 저의 소개는요! ◈◈◈


          ◈ 특   기 : 그림그리기, 남편 길들이기 (애교로~~)
          ◈ 취   미 : 컴퓨터하구 놀기, 수채화, 집안 꾸미기, 사진 촬영
          ◈ 성   격 : 조금 까칠해서 사람사귀기 힘들지만 한번 사귀면 오래감.
          ◈ 내가 좋아 하는 것들 (요즘 워킹맘이라 엄두도 못냄)
             ∴ 남편 출근시킨 후 텅 집에서 낮잠 자기
             ∴ 음악 들으며 커피 마시기
             ∴ 수채화동아리에 나가 그림 그리고 수다 떨기

         ◈
내가 싫어하는 것들
            ∴ 동작이 느려 터진 사람들
            ∴ 생선 굽기, 양파 썰기
            ∴ 안 친한 사람들과 척 하며 어울리기
        ◈ 내가 스스로 장하다고 여겨질 때
           ∴ 내가 만든 반찬이 놀랍게도 간이 맞을 때
           ∴ 산(山) 정상에서 세상을 내려다 볼때 (야홋~!)
        ◈ 내 자신이 싫어질 때
           ∴ 할 일은 없는데 낮잠이 안 올 때
           ∴ 남편이 말한 것을 금방 까먹고 잊어 버릴때
           ∴ 띠끔만 먹어두 몸이 뚱뚱해지는 것 같을때
        ◈ 내 신랑이 이뻐 보일 때
           ∴ 사고치고 나서 무안한 얼굴로 씨-익 웃을 때
           ∴ 내가 해준 음식을 맛있다고 마구 먹을 때
           ∴ 나보다 더 울 엄마 걱정해 줄 때 (감동~~)
           ∴ 오늘 저녁은 나가서 먹자라고 말할 때
        ◈ 내 신랑이 미워 보일 때
          ∴ 저녁 8시에 밥 먹고 밤 11시에 배고프다고 할 때
          ∴ 어제 회식하고 오늘 연락도 안하고 또 회식 있다고 할 때
          ∴ 자기 일에 참견 말라다가 일이 잘 안될땐 무관심 하다며 칭얼댈 때
          ∴ 운전하면서 옆 차 운전자와 신경전 벌일 때
       ◈ 별   명 : 현대판 신사임당 (그이가 지어준 별명인데 맘에 쏙듬)
       ◈ 종   교 : 천 주 교(세례명 골롬바)
       ◈ 먹   성 : 모든 걸 다 좋아해서 요즘 체중 감당 못함
       ◈ 신   조 : 잘 키운 아줌마 하나 열 처녀 안부럽다
       ◈ 기   타 : 이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공주라고 생각하고
                       아직도 아이와 같은 순수한 마음으로 세상을 살아갑니다.
       ◈ 꼬랑쥐 : 저와 함께 좋은 얘기 나눌 친구들이 이곳을 방문 한 것을 계기로
                       많았으면 좋겠네요. 얘기 나눌 분은 방명록에 글 남겨 주세요.
       ◈ 이메일 : bban1105@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