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걸스의 선예(민선예)가 부친상을 당해 싱가포르에서 활동중 급히 귀국했습니다. 유명 걸그룹 맴버의 부친상은 지극히 개인적인 일이지만 그녀의 눈물을 보니 안타깝기 그지없습니다. 지난달 '2DT' 앨범 발표차 한국에 왔다가 2주간 머무는 동안 선예는 가족들과 함께할 시간이 그리 많지 않았을 겁니다. 짧은 체류기간 동안 음악무대는 물론 방송 3사 예능프로에 출연하느라 바쁘게 보냈기 때문입니다.

선예는 무남독녀지만 일찍 어머니와 사별했습니다. 그녀는 2001년, 초등학생일때 박진영의 영재 프로젝트에 도전했다가 눈에 띄어 6년간의 연습생 생활을 거쳐 원더걸스로 데뷔했습니다. 선예는 가정형편이 어려워 가수로 성공하기 위해 JYP에 들어간 것입니다. 한창 부모의 품에서 어리광을 부릴 나이에 연습생 딱지를 붙이고 땀과 눈물을 흘렸습니다. 선예의 잠재된 가능성을 일찍 발견한 박진영은 선예에 대한 애정이 각별했습니다. 박진영은 원더걸스를 결정할 당시 나머지 맴버들은 완벽하지 않았지만 선예를 믿고 그룹을 만들었다고 할 정도로 선예에 대해 무한 신뢰를 보냈습니다.


원더걸스의 리더이자 메인 보컬을 담당하며 국내 최고의 걸그룹에 만족하지 않고 미국으로 진출해 동양인으로는 30년 만에 빌보드 핫 100에 진입하며 성공 가도를 달렸습니다. 그러나 원더걸스가 성공하면 할수록 선예는 아버지와 더 멀어졌습니다. 지난달에 발표한 '2DT'도 영어, 중국어, 한국어 3개 버젼으로 발표했는데, 해외 활동을 하다보니 선예는 아픈 아버지가 늘 마음에 걸렸을 것입니다. 지병을 앓고 있으면서도 무남독녀 선예의 성공만을 바라던 아버지의 기다림은 너무 길었습니다. 선예는 국내 최고의 걸그룹 리더로 성공했지만, 그 성공이 오히려 아버지와 더 멀어지게 한 것입니다. 방송에 나와 선예가 일찍 결혼을 하고 싶다고 한 것은 지병을 앓고 있던 아버지 때문이었습니다.

세상에서 가장 큰 슬픔이 가족, 그중에서도 부모를 잃은 슬픔입니다. 싱가포르에서 급거 귀국해 눈물을 흘리는 선예의 사진을 보니 마음이 아픕니다. 선예는 너무 일찍 JYP 연습생으로 들어간지라 이제 철이들 나이인데, 아버지와 함께하는 시간도 많지 않았지만 한번도 아버지에게 '사랑한다'는 말을 하지 못한 것이 못내 마음에 걸린다고 했습니다. 왜 안그렀겠습니까?


지난달 '2DT' 앨범 발표차 한국에 와서 '패떴2'에 출연했을 때 선예는 지병을 앓고 있는 아버지에게 편지를 써서 낭독하며 눈물을 뚝뚝 흘렸습니다. 미국에서 성공하고 돌아와 눈물로 쓴 딸의 편지를 받은 아버지는 한 달 후 더 이상 딸을 기다리지 못하고 떠났습니다. 결국 이 편지는 속죄의 편지가 되고 말았습니다. 아버지가 아픈 줄 알면서도 곁에 있어주지 못하고 머나먼 타국에서 활동해야 하는 불효녀의 편지였습니다. '패떴2'에 출연할 때 선예의 편지와 눈물은 시청자들의 눈시울을 붉게 만들었습니다.

선예가 부친상을 당하자, 원더걸스의 해외활동을 추진한 JYP 박진영에게도 불똥이 튀고 있습니다. 무리한 원더걸스의 미국활동으로 선예가 불효녀가 됐다는 겁니다. 가수로서 성공도 중요하지만 부모님이 돌아가신 뒤 성공은 아무런 의미가 없습니다. JYP는 이번달 말부터 계획된 미국 콘서트 투어 일정을 선예의 마음 상태를 고려해 참여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하지만 이미 선예 아버지는 하늘로 떠난 상태입니다. 이제와서 향후 스케즐을 선예의 의견을 최대한 고려해 결정하겠다는 것은 사후 약방문입니다.


어쩌면 선예는 평범하게 살아도 아버지와 함께 사는 것을 바랬을지 모릅니다. 특히 오랬동안 지병을 앓았던 아버지를 생각하면 그 불효감 때문에 쏟아지는 눈물을 주체할 수 없을 것입니다. 철 모르던 초등학교 때 아버지 마음도 많이 아프게 했지만
JYP 연습생으로 간 이후 그 아픔을 어루만져 줄 시간이 없었습니다. 선예로서는 변명같지만 원더걸스 리더 자리를 지키느라 아버지의 병상을 지킬 수가 없었을 겁니다. 화려한 의상을 입고 춤추며 노래하는 선예 모습을 보다가 아버지 빈소에서 상복을 입고 눈물을 흘리는 선예의 모습이 안타깝기만 합니다. 비록 아버지는 떠나셨지만 선예의 그 아픈 마음을 모두 알고 있을 것입니다. 선예양은 불효녀가 아니고 아버지의 자랑스런 딸이었습니다.
Posted by 피앙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야 그렇게살지마 2010.06.24 13:59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기사새끼들하고 다를게 뭐야 찍지말라고 말했는데도 찍는 새끼나 그걸 쳐올리는 새끼나

  2. 포스팅 읽으면서 눈시울이 붉어지네요 .. 부디 선예양 아버지 좋은 곳에서 편히 쉬셨으면 좋겠습니다. 선예양도 아픔을 잘 극복하고 일어났으면 좋겠네요.ㅠㅠ

  3. 좀 내비둬라 2010.06.24 14:10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돌아가신 아버님의 명복을 조용히 빌어주고 선예가 다시 예전처럼 밝은 모습으로 돌아오길 바라자.제발 좀 그냥 내비둬라 이런 기사도 쓰지말고 죠낸 짜증난다... 선예 아버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선예양도 하루빨리 좋은 모습을 봤으면 좋겠네요.. 멀리서나마 응원할께요...

  4. ㅁㅅㅁ 2010.06.24 15:15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사진 내려라 ㅅㅂㄻ
    남의 불행을 이용해 자기 밥벌이하는 기생충같은 인간아

  5. 슬퍼할 시간은 줘야 하잖아. 슬퍼할 시간에 투어라니....소속사가 걸레잖아....

  6. 알만한 사람이 왜 그래요 2010.06.24 17:27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설마 사진 그냥 돌아다니니 올렸다
    남들도 올리니 올렸다 이딴소리 하지는 않겠죠?
    평소에 상식이 있는거처럼 글을 쓰더니
    오늘은 정신 어디 놔두고 왔습니까?

    빈소에서 가서 상주얼굴 찍는 미친놈들이나 이렇게 그걸 올리는 피앙새님이나
    대체 뭐가 다릅니까?

    제발 정신 좀 차려서 삽시다.

    그리고 제목이 그게 뭡니까? 부모님 돌아가셨는데 상주가 흘리는 눈물이
    당연히 안타깝지 그럼 즐거움에 흘리는 눈물인가요?

    정말 실망이 큽니다.

  7. 에이증말.. 2010.06.24 18:28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이미 투어 7월로 연기한다고 발표했습돠... 선예 빈소사진은 지웠으면 함돠..

  8. 어떤글인가 해서 클릭했는데 본인이 울면서 제발 사진만은 자제해달라고 했음에도 불구하고 기자들이 찍어 올린 사진을 그대로 퍼날라 포스팅한것에 대해 실망스럽네요.
    마지막에 부정하긴했지만 곳곳에 들어간 불효녀라는 말도 거슬리구요.
    또한 선예의 친인척이나 지인도 아니면서 마치 다 아는 것 마냥 선예가 아버지 속을 썩혔다, 달래드릴 틈도 없이 타지에서 불효를 저질렀다, 그것은 소속사로부터 비롯된것도 있다 하는 뉘앙스의 글들을 보면서 속이 답답해집니다.
    유난히 정에 약하고 마음이 여린 사람 같았습니다. 빌보드에 들었건, 국민걸그룹이건 결국 22살의 어린여자고 또 그 데뷔는 19살 무렵에 했습니다. 힘든걸 다 이겨나가면서 부모님께 다들 흔히 부린다는 투정 한 마디 못부리고 자랐습니다. 철이 너무 일찍 들어서 주윗사람들이 너무 착해서, 너무 철이 일찍 들어서 안쓰럽다고 말할정도로 어른스러운 사람이에요.
    불효를 저지를 아이도 아니고 할머니께 맛있는 음식을 사드리기 마음껏 사드리기 위해, 호강시켜드리기 위해 가수가 되었다고, 몸이 불편하신 조부모님과 아버지를, 매니저 힘 들이지 않고 자기 힘으로 모실 수 있게 차를 산게 행복하다고 했던 사람입니다.
    불효녀라는 단어는 선예와 어울리지 않습니다. 아파도 웃으면서 공연하고 눈물나도 웃으면서 상대방을 먼저 배려하는, 어쩌면 벌써 다 커버린 것 같기도 하고, 정에 약해서 조금만 잘해줘도 눈물 글썽이면서 제 사람으로 받아들이는 아직 한참 아이같기도 한 사람입니다. 아직 어린아이가 감당하기 힘든 일을, 이렇게까지 극단적인 단어들로 더 상처받게 하진 않았음 좋겠어요. 글쓴이님도 그런 의도는 아니셨겠지만 마음이 아립니다..

  9. 참 가슴이 아프네요.. 누구에게나 부모라는 존재는 그 단어만 내일어도 코끝이 찡한데.. 잃은 슬픔마음은 어찌 글로 다 표현할 수있겠어요..
    저도 선예씨 보다 더 이른 나이에 아버지를 잃은 슬픔을 맞이 했더랬죠..
    숨이 막힐 듯이 목에 차 올라 목구멍으로 물한모금 마실수 없었죠..
    지금 생각해도 세상을 다 잃은것 마냥 힘들었어요..
    오늘 같은 날에 (생일)이어서 더 생각 났는데// 여기와서 선예양 기사 보고는 더 슬프네요.. 선예양 빨리 그 슬픔에서 극복해 다시 멋진 활동할 수 있기를 기원합니다.

  10. 저기여
    걱정하는 글 쓰면서 본인이 극구 올리지 말아달라고 하는 사진쓰는건 섬네일로 사람들 클릭유도하는건가요?..

    선예양이 진짜 안타까우면 사진 내려주세요

  11. 불효녀라고 단정짓는것은 2010.06.25 02:28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참씁슬하네요. 그건 항상 자식들의 생각 또한 제3자의 시각일뿐입니다.
    꿈을 향해 달려가는딸의 모습이 그리고 차곡차곡 그걸 이뤄가는 딸의 모습이
    과연 아버지에게 불효였을까요?
    물론 그런 과정에서 함께할시간이 너무적고 또 너무 어린나이부터 꿈을향해 달려가는 고단한 모습이 안쓰럽고 약간은 서운하셨을지는 몰라도
    자신의 자리를 만들어가는 당찬 딸의 모습이 아버지는 분명 흐뭇하고 기쁘셨을겁니다.
    성공? 성공 좋지요. 물론 성공하면 좋겠지만 그 꿈을 향해 달려가는 모습만으로도
    아버지는 족하셨을겁니다. 그런게 부모니까요.

    아버지 없는 성공은 쓸모없다?
    그성공을 누구 보다 바라는게 아버지실텐데요.
    왜냐하면 그성공이 딸아이의 꿈일테니까요.
    아버지는 딸이 성공하는걸 바라는게 아니라 딸의 꿈이 이뤄지길 바라실테니까요.
    우리딸이 가수 됐다고 음악프로 1위했다고 미국가서 빌보드차트에오르는 성과를
    일궈냈다고 누구보다도 자랑스러워하셨을겁니다.

    그리고 자신이 없어도 딸은 계속 그렇게 자신의 꿈을 향해 달려가길 바라실겁니다.

    그게 부모니까요.그리고 그게 부모가 바라는 효도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자식은 부모에게 물질적으로나 정신적으로 잘하는걸 효도로 생각하겠지만
    부모는 그저 자식이 잘되서 열심히 살아가는걸 효도로 생각들 하십니다.

    이런일엔 그저 같이 슬퍼해주고 잘이겨내라 위로해주면되는겁니다.

    그리고 사진찍지말라달라고 했는데도 찍은 기자놈은 삼대가 재수없을겁니다. 님도 사진은 내려주시는게 좋겠다고 보네요.

  12. 선예양 2010.06.25 09:18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항상 잘해드리지 못해 미안하다고 방송에 가족얘기 나올때마다
    울던 아이인데..
    밝게 웃으면서 활동해도 그 안에는 가족에 대한 미안함이 가득했겠죠.
    안 해드리고 싶어서, 싫어서 모른척한 게 아니기 때문에
    선예는 더욱 미안하겠죠. 아버지께.

    아마 하늘에 계실 아버지는 선예가 지금보다 더 힘차게 살길 원할거에요.
    비록 눈에는 보이지 않더라도 마음 속에는 언제나 아버지가 함께 있다는 걸 알고
    선예도 더욱 열심히 살았으면 좋겠네요^^

  13. 제3자로서 2010.06.25 23:16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누군가가 가장 힘들 때를 찍은 사진을 올리면서, 그 소속사를 탓하는 글을 보고 있자니. 불쾌하군요.
    선예양을 위한 글은 아닌 것 같습니다.

  14. 선예양이 사진만은 찍지 말아달라고
    기자들한테 말했다던데, 곧이곧대로 사진찍어서 기사내고
    고인이된 선예아버님 얼굴도 모자이크 처리해서 올린 사람도 기자들입니다.
    그런 개념없는 기자들하고 님하고 다른게 뭡니까? 대체?
    사진 내려주세요. 저런 힘든 사진들 포스팅하실때 올리지 않으셔도
    충분히 선예양 힘든거 모두 알테니까요.

  15. 불효녀라니요
    세상 어떤 누구보다 자신 아버지를 사랑하고
    또 기도한 애인걸요
    아버지는 아실거에요
    그리고 누구보다 자랑스러워하실거고..

    위에분 말씀대로 이글은 선예양을 위한 글은 아니네요

  16. 야.. 이딴글이나 올리고 좋냐??
    남이 울면서 이런 사진올리지 말라고 한걸 꼭 올려야 겠냐?
    정말 사진올린분.. 개념이 있으신가요?
    이딴글 다신 올리지 마라.
    이 사진 모두 내려야 개념없는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