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김C의 '1박2일' 하차는 많은 1박팬들에게 충격을 주었습니다. 여기서 '충격'이라고 표현한 것은 그만큼 김C의 존재감이 '1박2일'에서 컸기 때문입니다. 가끔 툭 던지는 다큐같은 어눌한 말투지만 김C의 진면모를 알아본 팬들이 많았습니다. 김C의 하차는 '1박2일'엔 위기가 될 수도 있고 기회가 될 수도 있습니다. 지난해 김종민이 복귀한 이후 복불복 게임때 7명의 맴버라 팀 편성에 어려움이 있었는데, 6명이 되니 이런 문제는 자연스럽게 해소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7명의 맴버 중 강호동이 카리스마로 아버지 역할을 했다면 김C는 맴버들을 아우르는 어머니 역할을 했기 때문에 '1박2일'은 졸지에 엄마없는 가족이 된 것입니다. 따라서 '1박2일'로서는 김C의 하차가 위기가 될 가능성이 더 커보입니다.

그런데 더 큰 문제가 있습니다. 김C 하차의 후폭풍을 직접적으로 맞을 수 있는 김종민입니다. 김종민은 복귀한 지 5개월이 넘어가는데, 아직도 예능감을 찾지 못하고 스스로 '1박2일'의 '병풍'이라 부르며 시청자들로부터 하차 압력을 받고 있습니다. 이런 와중에 김C가 하차했기 때문에 당분간 김종민에게 불똥이 크게 튈 것입니다. 김C는 지상렬을 대신해서 지난 2007년부터 지금까지 '1박2일'을 국민예능으로 만드는데 보이지 않게 기여한 일등 공신입니다. 그런데 이제 밥상 다 차려놓으니 김종민이 와서 숟가락 드는 격이 됐으니 김C의 하차를 두고 1박 팬들은 김종민에게 눈총을 보낼 수 밖에 없는 상황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안그래도 김C의 하차를 안타까워 하는데, 네티즌들의 아쉬움이나 화풀이가 김종민에게 향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어제는 김C의 하차 충격과 외압설 문제 등이 불거졌는데, 오늘은 그 후폭풍으로 김종민에게 시선이 쏠릴 것입니다. 이에 김C 하차와 함께 불거진 김종민 후폭풍 문제를 한번 짚어 보겠습니다.

지난해말 김종민이 요란스럽게 복귀할 때 김C의 하차설이 돌았습니다. 공익근무 소집해제가 되던 날 강호동 등 맴버들은 김종민을 납치하다시피 해서 혹한기 캠프로 데리고 왔습니다. 2년 전의 김종민 모습을 생각한 시청자들은 겉으로 잘 드러나지 않은 김C가 하차할 것이라는 근거없는 루머를 쏟아냈습니다. 이에 나영석PD는 7인체제로 갈 것임을 분명히 했지만 김종민 때문에 하차설이 나돈 김C로선 마음이 편치 않았을 것입니다. 그래서 김C가 7인 체제의 '1박2일'을 다시 6인 체제로 돌리고, 김종민이 마음 편안하게 출연할 수 있도록 길을 열어주기 위해 하차를 결심했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런 상황에서 하차 압력때문에 김종민이 스스로 떠나게 되면 또 다른 후폭풍이 올 수 있습니다. 제작진은 김종민이 골치아파도 당분간 그냥 끌고갈 수 밖에 없는 입장입니다. 초창기 지상렬, 노홍철 등이 스케즐 이유를 들어 제 발로 걸어나간 경우를 제외하고는 제작진이 하차시킨 전례가 없습니다. 그래서 김종민을 강제로 하차시키거나 본인 스스로 나가게 한다 해도 지금 상황에선 모양새가 좋지 않습니다.


김C는 김종민때문에 떠나는 게 아니고 그동안 하차를 생각해오다가 김종민이 복귀해서 마음 편하게 떠난다고 보는 것이 맞을 것입니다. 다음기획측도 이번 김C의 하차에 대해 "갑작스런 결정은 아니다. 김C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제작진과 꾸준히 이야기를 나누며 시기를 조율해 오고 있었다"고 밝혔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김C를 아끼는 팬들 입장에서는 김종민이 주는 거 없이 미워보일 수 있습니니다. 이는 하차를 결정한 김C의 뜻은 아닐 겁니다. 다음기획에서 밝힌 대로 김C는 자진 하차한 것이며 어떠한 외압도 없었다고 봅니다. 이미 하차가 결정된 마당에 그 아쉬움을 김종민에 대한 화풀이로 삼아서는 안될 것입니다. 김C는 떠나지만 '1박2일'은 계속됩니다. 남은 맴버들도 김C의 하차에 충격을 받았을 텐데 특정 맴버를 질책하고 하차를 강요하기보다 더 잘하라고 격려해주는 것이 큰 힘이 될 것입니다.


김종민이 공익근무를 하는 동안 '1박2일'은 엄청 발전했습니다. 그가
처음 '1박2일'에 출연할 때 그의 '어리버리' 캐릭터는 독특했고 시청자들에게 먹혔습니다. 그러나 그가 공익근무를 하던 지난 2년간의 예능 환경은 완전히 변했습니다. 2년 전의 '1박2일'은 예능이었지만 지금은 '리얼 버라이어티'가 됐고, 김종민은 여기에 적응하지 못하는 것입니다. 맴버들 주변에서 쭈뼛쭈뼛 하거나 실실 웃기나 하는 모습이 시청자들에게는 병풍 그 이상의 '밉상'으로 보이고 있습니다. 이런 마당에 김C의 하차 결정은 김종민에 대한 반감과 거부감에 기름을 부은 격입니다. 여론이 "하차해야 할 사람이 안 빠지고 김C가 희생한 것이다"라는 쪽으로 흘러버리면 김종민은 예능 최악의 밉상 캐릭터로 전락될 수 있습니다.


김C는 뮤지션으로서 '1박2일'을 통해 잠깐 외도를 한 것인지 모릅니다. 지난해 말 '천하무적 야구단'을 하차한 후 '1박2일'도 하차하려고 했는데, 김종민이 복귀한지 얼마되지 않아 적응할 시간을 벌어주기 위해 이제야 하차하게된 것이 아닐까요? 김C 자신의 본래 직분으로 돌아간 것입니다. 김C의 하차가 결정된 이상 김종민을 연관시키거나 정치적 해석을 하는 것은 의미가 없어 보입니다. 자신의 음악을 위해 '1박2일' 맴버 자리를 과감하게 박차고 떠나는 김C의 결단에 박수와 격려를 보낼 수 밖에 없습니다.


Posted by 피앙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종이 이제 맘고생이 엄청 심하겠네요~ 밤에 잠 못잘듯..

  2. 티비 프로그램을 보고 다양한 의견들을 쏟아내는 네티즌들이 참 많습니다.

    "어떤내용이 좋았다."
    "어떤식으로 전개가 되었으면 좋겠다."
    "이런 내용은 아닌것 같다" 등등...

    하지만 그런것들이 한발 나아가 프로그램에 출연하고 있는 출연자에게 까지 인신공격으로 다가가는 모양새는 별로 좋아보이지 않습니다.

    김종민이 현재까지는 예능에 적응하지 못해서 병풍처럼 서있고, 방송 출연분량도 적지만, 그가 점점 적응해가는 모습을 지켜봐주는 것도 하나의 재미라는 생각이 듭니다.

    오랜동안 그가 적응하지 못한다면, 아마 스스로 하차 결심을 하겠지요.

    시청자들의 요구가 방송에 많이 반영이 되고 있는게 요즘 현실이라고는 하지만 시청자들의 과한 반응을 보고 있노라면 오히려 김종민씨에게 동정이 가는게 사실입니다.

  3. 이영희 2010.05.13 09:47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종민아 많이 힘들겠지만 힘든만큼 빨리자리잡고 자기몫을 해내기를바란다. 당분간옆에서 좀 도와주는 사람이 있으면 좋을텐데 호동맹신추종자들만있으니 많이힘들겠다

  4. 김씨가 없는 자리에서 김종민이 예능감을 회복하여
    자리메김을 했음 하는 마음입니다.
    여태껏 지켜봐온 시청자들은 불만이 많지만...

  5. 지나가다... 2010.05.13 13:39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밥먹구 살려면 김종민도 어쩔수없이 그 자리를 지켜야겠지만...보는 시청자입장인 나는 솔직히 답답하다..김종민을 위해서 1박2일 멤버들을 고생시키는건 둘째치고 시청자들은 무슨죄인가? 왜 계속 참아주어야하지??? 노력도 안하는데...노력하는 모습도 안보이고 한계가 너무 보이는데..다른 예능프로에 나오는 모습도 그닥..누구 말대로 안쓰럽더라..

  6. 김ㅋ공ㅋ익ㅋ

  7. 이게다 은씨 때문이다 2010.05.13 14:38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은씨는 딴나라당사람이기 때문이다

  8. 김종민씨는 몇년째 똑같은 바보연기로 울궈먹으면서도 뻔뻔하게 무도에 달라붙어있는 짐짝 정준하처럼만 안되길 빕니다. 정준하처럼 양심도 없고 노력도 안하는 3류연예인이 안되면 조만간 빛을 볼수있을꺼라 생각되네요.

  9. 신아무개 2010.05.13 23:00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김종민을 밉상으로몰고가려는 밉상글입니다.

  10. 참...
    김종민 군입대 전까지만 해도 최고의 캐릭터로 자리매김 했었죠
    1회부터 지금까지 보믄 각 캐릭터들은 아직도 쭈욱 이어가고 있고 김종민 또한 마찮가지 입니다. 가식없어 보이는 출연자들떄문에 보는 사람들도 많구요
    김C또한 그러했습니다.
    처음 출연할 당시 기존 맴버들이 김C가 적응을 할 수 있도록 많은 도움을 줬었죠
    그 당시에 초반만 해도 캐릭터를 못잡고 헤매는 김C에게 숱한 화살을 던지던 것 기억 안나나요?
    김종민도 같은 맥락입니다. 뭣도 모르고 그저 김종민이 싫다고 까대는 캐초딩으로 밖에 안보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