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문으로만 나돌던 주병진의 MBC 방송 복귀가 임박했나 봅니다. 사실 주병진은 얼마 전 '무릎팍도사'에 출연해 방송 복귀를 시사했었기 때문에, 그의 방송 복귀는 시기가 문제였었죠. 이런 마당에 강호동이 잇따른 구설수로 잠정 은퇴한 터라 주병진의 복귀가 생각보다 빨라진 듯 합니다. 그런데요, 예상과는 달리 주병진이 TV가 아니라 라디오 복귀설이 나오고 있는데요, 그것도 맡은 지 1년 밖에 되지 않은 윤도현의 '두시의 데이트'라니 조금 의외라는 생각입니다. MBC는 강호동이 빠진 '무릎팍도사'도 있고, 가을 개편을 맞아 새로운 프로를 만들어 주병진을 복귀시킬 수 있는데 왜 하필 라디오인가요?

이에 대해 윤도현은 오늘(27일) 오전, '두시의 데이트를 그만둔다'고 밝히며, MBC 고위관계자의 결정이라며 섭섭한 마음을 드러냈습니다. 정말 이건 아니다 싶은데요, 이미 엎지러진 물인 것 같습니다.

주병진이 '두시의 데이트'를 통해 복귀한다면 윤도현은 어떻게 되나요? 윤도현은 지난해 박명수가 건강 문제로 하차한 뒤 이제 겨우 자리를 잡아가는데 하차라니요. 이렇게되면 주병진 방송 복귀로 인해 윤도현이 가만히 앉아서 불똥을 맞는 격이 될 겁니다. 뉴스를 보니 MBC가 주병진에게 라디오를 맡기게 된 연유는 라디오를 진행한 경험이 있고, 14년 만에 방송 복귀를 부담스럽게 생각해 일단 그 부담을 조금이나 덜어주려는 의도라고 하는데요, 이렇게되면 주병진을 배려해 윤도현을 내치는 꼴이 되잖아요.

일단 주병진이 방송에 복귀하는 건 환영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오랫동안 방송을 쉬었다고 해도 '무릎팍' 방송을 보니 그의 재담과 끼는 전혀 녹슬지 않았기 때문이죠. 물론 14년 만에 방송에 복귀하는 주병진이 부담을 느끼지 않을 순 없겠지요. 그러나 후배의 자리를 빼앗는 느낌까지 줘가며 복귀하는 모양새는 그리 좋아보이지 않아요. 명색이 개그계의 황제라는데, 고작 라디오로 복귀하는 것도 실망입니다.

자, 그렇다면요, 윤도현 입장을 한 번 볼까요? 그는 외압 시비로 한 동안 방송활동을 하지 못했습니다. 지금도 그는 MBC 외에는 다른 방송 고정 출연이 힘든 입장입니다. 그나마 MBC에서 '나가수' 출연과 MC로 요즘 윤도현의 방송 출연이 많은 것 같지만 그가 하는 고정방송은 라디오 '두데'가 유일합니다. 얼마 전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윤도현이 출연했는데요, 그는 방송 퇴출 후 생활고까지 겪었다고 고백한 바 있습니다. 퇴출 후 행사가 반 이상 줄어들고, 기업행사는 아예 없어졌다고 합니다. 오죽하면 아내가 언니에게 생활비까지 빌려 썼을까요. 윤도현아내는 'TV출연은 하지 않았으면 좋겠다'며 돈은 필요 없으니 음악만 계속하길 바랬다고 합니다. 그만큼 외압으로 힘든 시간을 보냈다는 겁니다.


윤도현이 지난해 '두시의 데이트'를 맡았을 때 이런 얘기를 했지요. '저는 라디오가 좋습니다. 나가라고 하지 않는 이상 라디오는 계속 할 거에요' 이런 말 한지 불과 1년 지났는데, 매정하게 윤도현을 다른 프로를 맡아보라고 하며 하차를 권유했다니, MBC는 달면 삼키고 쓰면 뱉는 방송사인가요? 지금까지 나온 상황으로 볼때, 윤도현의 입장은 배제된 채 주병진 복귀에만 포커스가 맞춰져 가을 개편을 추진하고 있는 듯 합니다. 주병진 때문에 남의 자리 뺏는 인상 주지말고 빈 자리(무릎팍)이나 제대로 채울 때 아닌가요? 명색이 개그계의 신사라는데, 왜 신사답지 못하게 복귀시키려는지 모르겠네요.

여기서 윤도현을 옹호하려고 한 얘기가 아니에요. 윤도현이 진행하는 '두데'는 그가 '나가수'에 출연한 이후 젊은 세대들도 많이 듣는 프로입니다. 또한 '두데'는 이제 팝이나 음악을 잘 아는 DJ가 맡아야 제 격인 프로가 됐습니다. 주병진이 14년 만에 다시 DJ를 맡는다면 아무리 입담이 좋다해도 14년 전과 지금의 라디오 상황은 많이 다릅니다. 윤도현을 보고 라디오를 듣던 청취자들은 윤도현 하차 소식에 실망할 겁니다. 저 역시 주병진의 '두시의 데이트'를 자주 듣던 세대지만요, 복귀 문제는 아주 탐탁치 않게 생각됩니다. 주병진을 살리자고 윤도현을 하차시킨다면 역풍이 불 수도 있다는 겁니다.


윤도현은 '힐링캠프'에서 외압으로 방송 퇴출 당시 '야생에 던져진 느낌이었다'고 했습니다. 이번에 주병진 때문에 또 내쳐지다 보니 그는 야생이 아니라 시베리아 벌판에 던져진 느낌일 지 모릅니다. 그리고 주병진 입장도 14년 만에 복귀하는데, 윤도현을 밀쳐내고 복귀한다는 모양새가 좋지 않습니다.

MBC는 '무릎팍도사'가 강호동 이미지가 워낙 강하기 때문에 대체 MC 투입이 불가능해 폐지하고, 그 시간대 주병진의 새로운 토크쇼를 만들 수도 있다는데요, 그렇다면 주병진이 라디오가 아니라 곧 바로 TV에 복귀해도 되는데, 주병진 때문에 왜 하필 윤도현에게 불똥이 튀게 하는지 모르겠네요.

Posted by 피앙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밀댓글입니다

  2. 내쳐진 원인에 대한 내용은 없고 개인의 처지만 부각되었군요.
    방송사의 상업주의 원칙에 따라 결정될 일을 정치적으로 삐딱하게 보는 것이 불편하네요.

  3. 집에서 밥하고 고기나구우세요.. 제발.

  4. 주병진씨 선택 잘해야 할거 같습니다.
    자의든 타의든 누굴 몰아내고 그 자리에 앉는건 많이 좋아 보이지 않네요.
    더욱이 윤도현씨 시청률이 아주 낮은것도 아니고 말이죠...
    남의 밥그릇 뺏앗으면서 까지 복귀하려 하는건 개그계의 신사가 할짓이 아니겠죠?
    한방에 훅 갈수 있는게 연예계라는건 경험으로 아셨을꺼고..
    첨부터 꾸정물 뒤집어 쓰고 시작안했으면 하네요

  5. 참.. 요즘 연예인들 너무 말도많고 탈도 많네요
    사회이슈가 없어 늘 그랬던 연예계를 부각시키는건지
    요즘은 대한민국이 아주 북적북적입니다~

  6. 탑ㅋㅋ 2011.09.27 15:44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올해 청주에있었던 콘서트에도 잘갔다왔습니다 하지만 윤도현씨 행태를 보면 솔직이 어이가 없습니다 한두번도 아니고 물러날때마다 깽판치면 앞으로 누가 윤도현씨를 쓰겠습니까?정말 무식하다는 말밖에 안나오고 하나만알고 둘은 모른다는 소리가 절로 나옵니다 솔직이 다쓰러져가는 퇴물 mbc에서 나는가수다 출연시켜줘서 살려줬더니 왜 이리깝치시는지 모르겠습니다
    나는가수다에서 짤릴땐 실력으로 짤린거 아니까 닥치고 외압설 안꺼냈져 ??
    자존감은 개한테나 던지시고요 어찌보면 이세상 사람들 모두가 자존감에 상처입고 살아가는겁니다 그게 사회이구요 항상 최고에 자존심상처안입으려면 그냥 산속에 올라가서 혼자살아야지 왜 인간계에서 사십니까 ? 이건뭐 나이 마흔처먹은 애도 아니고 공부나해서 텅텅빈머리좀 채우시길바랄께요
    당신이 공무원입니까 ?? 벽에 똥칠할때까지 당신고용하게??? 당신살려준 mbc은혜 잊지말고 앞으로 적당히 깝치고 고개숙이는 사회인이 되길바랍니다 양아치도 아니고 항상 들이박기만 하는거보면 나잇살 겉으로만 쳐먹었다,, 라는 생각밖에 안드는군요 부디 진정한 늙은 양아치 이하늘의 전철을 밟지 않길 바랄께요 어찌보면 윤도현씨는 걍 무식한거지 양아치는 아닐수도 있겠군요
    여튼 윤도현 화이팅입니다

    • 1421 2011.09.28 01:08  수정/삭제 댓글주소

      정말 무식하게 얘기하시네요
      윤도현씨는 당연히 저정도 말 할 자격있습니다
      작년 두데 복귀할때 결코 쉽지 않은 결정이니까요
      뮤지컬에 콘서트 해외활동까지 겸하고 있는데 매일 2시간씩 고정하는게 어디 쉬운가요 더구나 이미 두데를 한번 진행한적이 있죠
      그래도 정통 fm방송 만들어보자면 안피디가 오랜시간 설득해서 맡았는데 1주년 케익컷팅도 못하고 이게 무슨 짓입니까
      청위율이요?
      두데가 fm4u 전체 1위입니다
      라디오 3사 통틀어서는 4위에요 4위!!
      그런데 주병진씨가 콕집어서 두시의 데이트를 하고싶다고 하니 윤도현씨더러 배철수의 음악캠프를 제안하죠
      제가 윤도현씨라도 배철수씨 밀어내고 그 자리 못앉습니다
      도대체 얼마나 대단한 컴백이시라 20년된 배철수씨까지 짤려야 하나요??
      뭘 좀 알고 똑바로 지껄이세요!!

  7. 너가수 2011.09.27 16:48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윤도현 엄살이 장난 아니네요...
    그간 얼마나 많이 벌었는데, 잠시 방송 쉬었다고 생활비를 빌려써??
    거짓말좀 작작 했으면 좋겠네요...
    못해도 최소한 우리네 평범한 사람보다는 수십배 버는거 다 알아요.
    그거 다 펑펑 쓰고 저축 한 푼 안했다??
    믿기 힘드네요...

  8. 윤돼현 2011.09.27 16:49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그정도 갖고 야생에 던져졌다면..
    우리같은 서민들은 걍 자살해야 겠네요...ㅠ.ㅜ

  9. 웃기는 방송사 2011.09.27 17:27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라디오의 매력은 따뜻함 아닌가요.
    이런 냉혹한 경쟁이면 DJ들 스트레스도 상당하겠어요.
    주병진이 컬투 시간대를 꼭 집어서 두시대로 해달라고 했다는
    방송사의 촉새같은 입놀림은 어떻구요.
    이건 뭐 싸움시키자는 것도 아니고
    미리 개편전에 충분히 의논했으면 좋았을걸.
    우결 하차도 그렇고 요즘 MBC행태가 가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