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드라마 <찬란한 유산>에서 이승기의 착한 본색이 드러나기 시작했습니다. 극중 선우환(이승기)은 일곱 살 때 아버지가 교통사고로 죽는 모습을 목격한 후 3개월 동안 충격으로 실어증에 걸렸다가 마음의 문을 닫고 살아왔습니다. 이승기가 할머니 장숙자 회장(반효정)은 물론 모든 사람들에게 안하무인의 나쁜 남자 모습을 보인 것은 천성적인 성품이 아니라 아버지의 교통사고 때문이었습니다.

그러나 어느날 갑자기 집으로 들어온 고은성(한효주)에게 할머니가 유산을 모두 물려주겠다고 하자, 그 유산을 빼앗기지 않으려 마음을 다잡으면서 점차 고은성의 매력에 빠져들게 됩니다. 남자가 사랑에 눈을 뜨게 되면 세상 모든 것이 아름답게 보이듯이 선우환은 그동안 닫혀있던 마음의 문을 서서히 열게 됩니다. 가장 먼저 마음의 문을 여는 사람이 바로 고은성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주 ‘찬유’는 고은성이 진성식품 2호점의 매출을 증대시키기 위해 동분서주할 때 선우환은 고은성과 창립 30주년 개점행사를 함께 준비합니다. 한효주와 행사 전단지를 같이 붙이면서 티격태격 하지만 속마음은 다릅니다. 한효주에게 마음을 열까, 말까 하지만 결국 다음, 또 다음으로 미룹니다. 그러는 사이 유승미는 선우환과 고은성의 눈치를 보며 점점 점점 더 악녀로 변신하고 있습니다. 금방이라도 유승미(문채원)와 엄마 백성희(김미숙)의 악행이 드러날 것 같지만 아슬 아슬 하게 비켜나가고 있습니다.

까칠남 선우환은 고은성을 미워하다가 이제 마음의 문을 열기 시작했습니다. 진성식품 2호점 30주년 행사를 준비하다가 잠시 옥상으로 가서 쉬던 고은성이 벤치에서 불편하게 잠이 들자, 선우환은 옆에 있던 벤치를 옮겨 고은성이 다리를 편하게 해주고, 화분까지 옮겨 햇빛도 막아주었습니다. 까칠 남자 이승기가 극중 이런 모습을 보인 것은 처음입니다. 막상 고은성 앞에서는 소리만 버럭 지르며 미워하는 것 같아도 이미 선우환의 마음속에는 고은성이 자리하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승기는 극중 고은성을 좋아하는 박준세(배수빈)와 한판 싸움을 벌이는 멋진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습니다. 설렁탕집 30주년 행사를 도와주기 위해 온 박준세가 고은성과 다정한 모습을 보이자, 선우환은 괜히 시비를 걸며 “내 동생은 형 때문에 끙끙거리고 있는데, 이런 곳에 자원봉사나 오냐”며 따지며 싸우기 시작합니다. 옥상에서 잠시 쉬던 고은성을 보살펴주는 선우환의 모습을 우연히 보게된 배수빈이 “왜 나한테 이러는 건지 솔직하게 말하라, 너 고은성 때문에 이러는 거지?”라고 하자, 선우환은 주먹으로 배수빈의 얼굴을 가격한 후 “그래 고은성 때문에 이러는 거다. 왜?” 라며 격한 감정을 드러내었습니다.

선우환과 박준세가 고은성을 두고 싸우는 모습을 유승미가 몰래 지켜보고 있었습니다. 사실 선우환은 승미에게 마음이 떠난지 오래입니다. 바로 고은성이 나타난 후부터 이미 선우환의 마음은 고은성에게 쏠리기 시작했습니다. 고은성 역시 어려울 때 자신을 도와주던 박준세 뿐만 아니라 자신을 미워하고 싫어하지만 왠지 모르게 정이 가는 선우환에게도 서서히 마음이 끌리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승기는 <찬란한 유산> 초반에 까칠 남자로 그의 이미지와는 정반대의 연기를 성공적으로 해냈습니다. 남을 해롭게 하는 일과는 도무지 연관없어 보이는 이승기가 '찬유'에서 진성식품 회장(반효정)의 손자로 나와 할머니에게도 대들고, 직원들에게는 폭군으로 군림하는 안하무인 선우환역으로 캐스팅될 때 그가 연기자로 성공할 것이라고 확신한 사람들은 많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이승기는 나쁜 남자 뿐만 아니라 이제 착한 남자 본색을 드러내며 또 한번 ‘찬유’ 신드롬을 일으킬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요즘 '찬유'는 전연령층에서 인기를 끌며 30%가 넘는 시청률로 '찬유' 열풍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이승기는 지금까지 싸가지 없고, 안하무인의 까칠 선우환으로 열연을 했는데 이제 서서히 나쁜 남자 이미지를 벗어던지고 착한 본색을 드러내기 시작해 시청률은 더욱 더 상승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피앙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잘 보고 갑니다.즐거운 하루 되시구요.
    이승기도 엄친아 중에 한 명 아닐까 생각되는데...뭐 따로 깔게 없네요.^^

  2. 푸르미 2009.06.15 09:40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이번주에도 찬유 잘 봤어요 드라마에 핑크빛이 보이네요 좋은 연기에 고맙고 계속적인 수고 부탁드려요 그럼담에...

  3. 이승기는 역시 그 이미지로 가면 더 자연스러운 연기가 될것 같은 생각이 들어요
    자기 캐릭터도 굳히고...
    요즘 보기 힘든 솔직하고 바른 청년이라는 점에 이승기를 저는 좋아라 합니다
    좋은 글 잘 보았습니다.
    즐거운 한주되세요^^

  4. 결국 착한이로 돌아오는 건가요? 호오~~~ ^0^

    솔직히 잘 안 어울린 감이 있더라구요. (개인적인 생각에... ^^)

  5. 환이의 매력이 회를 뒤로 할수록 드러나는 것 같아서 정말 좋네요ㅋㅋㅋ
    이제 담주에는 러브라인도 진도가 나갈 것 같고~^^
    승기의 연기도 좋고 드라마도 재밌고 좋아요!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6. 이승기씨 왕귀여움..ㅎㅎㅎㅎ

  7. 티아라 2009.06.15 14:10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이승기 때문에 주말이 즐거워요.ㅋㅋㅋ
    내마음도 떨리고 있어요.앞으로가 더 좋은 모습일거라 생각해요.
    승기 화이팅!!!

  8. 승기 귀여움 2009.06.15 14:26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귀엽기도 하고 멋지기도 한 승기씨
    연기도 잘하고 노래도 잘하고 예능도 잘하고
    게다가 성격도 정말 좋은것 같고
    정말 엄친아예요

  9. 한효주 진짜~ 2009.06.18 20:28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너무 이쁜거 같음...

    뭐 이승기도 멋있고.. 이거때문에 요즘 살고 있습니다.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