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가수가 많은 관중이 운집한 경기장에서 라이브로 애국가를 부르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닙니다. 국민가수, 가왕 칭호를 받는 조용필도 1991년 프로야구 잠심 개막전에서 애국가를 부르다 마지막 소절에서 어처구니 없는 실수를 저질렀으니까요. 조용필은 긴장했던지 '대한사람 대한으로 우리 나라 만세~~~'(원래는 대한사람 대한으로 길이 보전하세)라고 불렀는데 관중들이 웅성웅성됐고 이런 화면이 그래도 방송이 됐습니다. 방송을 본 많은 시청자들이 조용필에게 항의를 했고, 뉴스에도 나올 정도였으니까요. 조용필은 즉시 대국민 사과를 했고, 그 이후 절대 애국가를 부르는 무대에 서지 않는다고 합니다.

'나가수'를 통해 대박 인기를 얻고 있는 임재범도 지난달 올림픽 축구팀과 요르단과의 경기에 앞서 애국가를 불렀는데,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관중들이 기립박수를 쳐줄 정도였다고 합니다. 임재범 애국가 열창때문이었을까요? 경기는 0 : 1로 뒤지다가 후반에 세 골을 넣은 한국팀이 3 : 1로 역전승했지요.


임재범만큼 잘 나가는 '나가수'의 비쥬얼 김범수도 지난 2일 잠실야구장에서 애국가를 불렀습니다. 그런데 김범수도 조용필처럼 어처구니없는 가사 실수를 하고 말았어요. '하느님이 보우하사'라는 구절을 '대느님이 보우하사'로 부른거에요. 얼마나 긴장했으면 하느님을 '대느님'으로 불렀을까요? 가수가 노래를 부르다보면 순간적으로 발음이 꼬이거나 가사가 생각나지 않을 수 있다는 건 십분 이해합니다.

김범수의 애국가 실수에 대해 '그냥 웃어 넘어갈 수 있는 실수'라고 하는 반응이 많았는데요, 그만큼 김범수의 인기가 대세라는 걸 말해준 거죠. 그러나 아무리 인기가 많더라도 애국가 가사 실수는 가볍게 넘길 사안은 아니라고 봅니다. 고리타분하게 뭐 그런걸 가지고 따지냐고 하는 분들도 있겠지요. 김범수는 노래를 잘 부르는 가수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모인 야구장에서 대표로 노래를 부르게 한 겁니다. 잘 부를 것이라고 믿고 맡겼는데 실수를 했다면 당연히 사과를 해야 하는게 도리 아니겠어요?


김범수는 경기장에서 사과도 했지만
어제(3일) 오전 트위터를 통해 사과의 글을 남겼습니다. 그런데 그 사과 문구가 애국가 실수보다 더 황당하고 실망스러웠습니다. 김범수가 남긴 사과문구는 '대송합니다'라는 말 한마디였습니다. 물론 구구절절 많은 말로 사과를 해야 하는 건 아니지만 사과 문구가 너무 장난스럽게 보였기 때문입니다. 애국가를 부를 때 하느님을 '대느님'으로 틀린 가사를 빗대 죄송합니다를 '대송합니다'로 사과 한거죠. 재치넘치는 사과라고 볼 수 있지만 진정성이 보이지 않아요.

인기가 좀 있다고 해서 장난스런 사과도 그냥 넘어가야 한다는 건가요? 만약 옥주현이 애국가를 부르다가 가사가 틀렸다고 했다면 어제 아마도 난리가 났을 거에요. 경건하게 불러야 할 애국가 가사 실수도 그냥 넘어갈 정도로 김범수 인기가 대단한 건 알지만, 그렇다고 해서 무조건 감싸는 것은 김범수에게도 좋은 일이 아니라고 봅니다. 재치와 유머도 좋지만 애국가 가사실수는 진지하게 해야 합니다.


김범수를 좋아하긴 하지만 이번 애국가 실수 사과를 보고 크게 실망했어요. 애국가 실수는 그동안 벌어놓은 비쥬얼 호감 이미지로 그냥 넘어갈 수 있다고 해도 사과는 정말 황당했어요. 대선배 조용필도 얼마나 창피했으면 애국가 실수 이후 다신 애국가를 부르지 않는다고 했을까요? 조용필 같은 대선배도 실수 한 번으로 애국가를 안 부르기 때문에 김범수도 두 번 다시 애국가를 부르진 못할 듯 합니다.

아무리 인기가 많은 스타라 해도 말 실수 한 번으로 한 방에 훅 갈 수 있습니다. 오랫동안 얼굴없는 가수로 활동하다가 '나가수'를 통해 단박에 뜬 김범수는 요즘 초심을 잃은 게 아닌가 싶네요. '나가수'에서 호흡을 김범수와 호흡을 맞추고 있는 돈스파이크가 '김범수는 소탈하고 가시가 없고 솔직한 성격'이라면서 '다만 요즘에는 조금 변한 것 같다'면서 초심을 유지해줄 것을 주문했지요. 조금 인기가 있다고 애국가 실수에 대해 장난스럽게 사과하면서 대충 넘어간다면 이는 잘못된 사과방식이라고 봅니다.


다른 나라 얘기지만 올 2월 미국 슈퍼볼 개막식에서 팝스타 크리스티나 아길레라가 미국 국가를 부르다가 가사를 틀려 망신살을 뻗쳤습니다. 당시 이 모습이 생중계 되고 있었는데 크리스티나 아길레라가 가사가 틀리자, 그를 클로즈업해서 비추던 카메라가 재빨리 선수들을 쪽으로 돌렸습니다. 그러나 방송 후 그녀의 트위터에 수많은 네티즌들이 비난하는 등 논란이 한 동안 계속됐습니다.

우리나라는 애국가 가사가 틀려도 인기가 많으면 그냥 넘어가나 봅니다. 김범수 트위터를 방문해보면 애국가 가사 틀린 것에 대해 비난을 한 사람을 찾아볼 수 없습니다. 한국에서는 애국가가 별로 의미가 없어서 그런가요? 물론 애국가를 잘 부르려고 하다가 틀린 거라며 백번 천번 양보한다 해도 '대송합니다'라는 장난스런 말 한마디로 사과하는 것을 보고 이번에 김범수에게 크게 실망했습니다.


반응형
Posted by 피앙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멜파르크 2011.07.06 14:36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이글을 쓰신분은 옥주현님의 사주를 받은분이거나 친지로 판단이 됩니다.

  3. 멜파르크 2011.07.06 14:36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이글을 쓰신분은 옥주현님의 사주를 받은분이거나 친지로 판단이 됩니다.

  4. 대단하십니다 2011.07.07 01:16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참 대단한 애국자 나셨다 그죠?

  5. 음...위의 어떤 분 말처럼 정말 피곤하네요.
    야구장에서 진심으로 사과하던 모습을 봤는데...
    도대체 뭘 더 바라는 건지...
    야구장에서 그대로 끝내고 트위터로 그렇게 말했다면 실망이겠지만
    가사 틀려서 죄송하다고 LG 승리를 기원한다고 관중들에게 정중하게 말한 내용은
    진정성이 없던가요?

  6. ㅇㅇㅇㅇ 2011.07.08 17:48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와 진짜....
    이미 사과 한 일이고, 누가 봐도 긴장해서 틀렸던 사항인데
    '대'송합니다 한번으로 사람이 초심 잃고 뭣모르는 사람처럼
    그려졌네요.
    요새 열정적인 모습 보기 좋은데....
    너무하시네요ㅎ.ㅎ

  7. 물론 애국가 실수한것에 대해 사과방식에 있어 내키지 않았을수도 있을거라 충분히 생각합니다만... 초심을 잃었다느니하는 왜곡은 삼가해주셨으면 합니다.

    특히 돈스파이크가 김범수에 대해 발언한 기사에서 전후 문장은 쏙 빼놓고 블로거분에게 유리한 부분만 발췌해서 마치 사실인냥 인용하셨네요. -_-;;불쾌합니다.

    기사 본문의 앞뒤문장을 다시 개재합니다.
    .
    .
    MBC '우리들의 일밤-나는 가수다'에서 김범수와 호흡을 맞추고 있는 편곡자 돈스파이크가 "김범수는 요즘 초심을 잃었다"고 농담삼아 말했다.

    그는 29일 서울 상암동 CJ이엔엠 건물에서 취재진과 만나 "김범수는 되게 소탈하고 가시가 없고, 솔직한 성격"이라면서 "다만 요즘에는 조금 변한 것 같다"고 웃으며 말했다.

    그는 이어 "그런데 초심을 좀 잃은 것 같다. 요즘 들어 스스로 잘생겼다고 생각하는 것 같기도 하다. 아무래도 사람은 자신을 어떻게 생각하는지 인상에 드러나는데, 자신감이 생긴 게 보기 좋은 것 같다"고 말했다.서로 장난스레 농을 주고받기도 했지만 최근의 행보를 보면 이들이 변한 것은 확실하다
    .
    .
    다음은 김범수가 초심을 잃지 않았음을 돈스파이크가 발언한 기사 본문입니다.
    .
    .
    돈스파이크는 오랜 시절 함께 음악 작업을 해 온 김범수에 대해서도 극찬했다. 그는 "가식이 없는 진실된 사람"이라고 김범수를 소개하며 "끊임없는 노력으로 지금까지 달려온 실력파 가수다. 초심 잃지 않고 노력하는 모습이 보기 좋다"라고 전했다.
    .
    .
    의견제시까지는 좋지만 제발 사실을 왜곡하지는 말자구요 아주머니!!

    • ㄴᆞ 2011.07.17 01:45  수정/삭제 댓글주소

      원문게재 적절하네요.
      앞뒤 다 자르고 쓰기시작하면 어떤사람이든 한순간에 매장되겠음.
      글쓴이. 김범수한테 뭐 못받은 돈이라도 있는듯

  8. ㅋㅋㅋ 2011.07.09 02:48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블로거님 김범수 안티이신가봄 구시대적인 사고 방식을 가지고 계시네요
    누구한테는 대송합니다가 귀엽고 위트있어서 좋아보일수도 있지만 반대로 진지하게 보는 사람은 싫어 할수도 있죠 님은 그냥 후자입니다 님 잣대에서 평가 내린거죠 무조건 진지해야만 진심으로 반성한 것이다 라고 생각하시는거 같네요.
    님이 김범수씨의 속을 아시나요? 자신이 진심으로 반성하고 있는건지 아닌지 자신 입장 아니면서 남의 일에 왈가 불가 하지 맙시다. 전 누구 까본적 단 한번도 없습니다 제 일이아니고 그입장도 아니고 단지 기사만 읽고 휘갈겨 쓰신거 같으신데..
    좋게 좋게좀 봅시다 너무 악의적으로만 보는거 같네요 님같은분이 악플러나 다름없죠
    님 기준이 세상모든 사람의 기준이 아닌겁니다.

  9. 큰 무대에서 자주 부르지도 않는 애국가, 인간이라면 실수는 할 수 있는 것이고,
    바로 그 자리에서 충분히 사과 하셨고, 본인은 얼마나 창피하고 죄송할가요.
    김범수씨의 인간성을 알기에 짧은 사과지만 진심으로 느껴지네요.
    너무 심하게 비난하지 맙시다. 남의 실수 반성했다면 한 번은 이해해 주는 아량이 필요하다고 봅니다.

  10. 푸른하늘 2011.07.18 05:55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님의 글이 더 문제가 크네요.
    굉장히 위험하기까지 한 글입니다.
    글의 정당성 여부를 떠나서 님의 글이 김범수에게 어떤 영향을
    줄 것 같습니까? 매장시키려는 의도로도 비추입니다.
    달콤한 사과속의 독처럼.
    남의 실수를 지나친 비약으로 정당화하여 그에게 독이 된다면
    그또한 독 아닐런지...
    거기에다 과거까지 들먹이며..
    참 인간의 선악의 양면성에 섬짓해지네요.
    이런 글 자제합시다.

  11. 박상윤 2011.07.23 21:04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지나친 확대해석

  12. 댓글 수준 참..ㅉㅉ 자기 블로그에 이정도 얘기도 못하나? 니들이 비판적으로 평가하듯이 이분도 한 나라의 국가에 대한 가벼운 태도를 지적한 것 뿐인데 이 사람 매장하려고 작정했냐? 니들도 다 똑같아~ 니들만 옳고 다른사람은 틀리다는 사고방식은 도데체 어디서 튀어나온 오만과 아집이냐? 비판을 하고싶으면 인신공격적 발언은 삼가고 글 내용으로 팩트만 까 ㅉㅉ

  13. ㅇㅇㄶㅇ 2013.07.24 23:17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허이구 씹선비 나셨네 ㅋ
    요즘 시대가 어떤시댄데
    당신은 그럼 당신이 원하는대로 재미없게 사슈. 딱 글쓴거 보니 재치는 조금도 없어서 시람들이 재미없는 인간이라고 생각할 놈이네 ㅋ

  14. 진짜 씹선비 2014.01.14 22:04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정말 씹선비라는 말이 너무도 잘어울리십니다
    자랑스러운 대한의 씹선비!!

  15. 찝선비 2014.02.19 21:18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선비족 고대 남만주에서 몽골지방에 걸쳐 산 유목민족.

  16. 재치넘치는 사과로 보입니다만.

  17. 가사를 몰라서 그런것도 아니고 대한사람과 하느님이 순간적으로 꼬인 찰나의 실수를 가지고 죽자고 달려들다니... 이렇게 비약이 심한 사람들이, 과거 라디오사건때도 김범수를 성범죄자라느니 강간범이라느니 몰아세웠었죠. 미친사람들같아요 한마디로. 세상을 왜 그렇게 사는지. 좀 유연하질 못하고..

  18. 일베에서 일하셔도 되겠네요 님은 살면서 실수않했나요 애국가 가사를 틀린게 그렇게 사람마음아프게할일인가요 님이말한데로 웃어넘길수 있잖아요 님은그냥 김범수씨를제외한 가수들을 시러하는거같네요

  19. 걍넘기면되는거 괜히물어뜯고늘어지네
    뭔옘병한다고그러냐

  20. '대한사람' 애드립칠거 너무신경쓴듯 연습과잉인듯~~ 난귀여운데;;

  21. 씹선비생각하는꼬라지바라 애국지사네아주 우리나라를위해서분신도할기세네 애국가가사까먹은것도아니고 발음꼬여서 하느님을 대느님이라고한건데 이걸가지고트집잡고 몰아세우는 니색기인성도 답이없네씹선비야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