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나라가 교통사고 사망률에서는 OECD국가중 불명예스런 상위권을 달리고 있습니다.
이것은 운전자 부주의 때문이기도 하지만 도로 환경 때문에 일어난 사고도 많습니다. 구조적으로 교통사고가 다발할 수 밖에 없는 곳이 많아 아까운 인명사고도 많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성남에서도 이러한 도로가 있습니다. 차를 몰고 이곳을 지나다 보면 마치 롤러코스터를 타는 듯한 착각이 들 정도입니다.

서울 송파구 복정동과 성남 남한산성으로 가는 약진로 구간입니다. 이 구간은 성남에서 서울로 출퇴근하는 차량들 뿐만 아니라 서울 사람들이 경기도 성남과 광주로 이동하기 위해 많이 이용하는 도로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성남 산성역에서 우남로 삼거리에 이르는 약 1km의 약진로 구간은 30도가 넘는 경사도로 사고 다발지역이다.)

그런데 자세히 보면 사고가 많이 일어날 수 밖에 없는 도로의 구조적인 문제점이 있습니다. 아래 사진에서 보듯 이 도로의 경사도는 30도가 넘습니다. 내리막길이기 때문에 운전자들이 가속페달을 밟지 않아도 속도가 빠른 곳입니다. 도로에 미끄럼방지를 위한 시설과 급커브 표시 등 많은 경고물을 해놓았음에도 불구하고 마의 교통사고 다발구간으로 불리는 지역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도로의 제한속도는 시속 70km입니다. 여자인 제가 운전해도 내리막길이라 그런지 제한속도를 넘기기가 쉽습니다. 제한속도 엄수와 무인속도 측정을 한다고 도로표지판에 써있지만 이곳을 자주 지나다니는 차들은 아랑곳 하지 않고 쌩쌩 내달려 이곳을 지나다니면 겁이 납니다.

(어제도 이곳을 지나다 교통사고를 목격했다. 한달 평균 8건 이상 사고가 발생하는 공포의 도로다.)

이 도로를 관할하고 있는 성남시 수정구 태평지구대 정현영 순경(27세)은 "지난 10월에만 이 구간에서 8건의 교통사고가 발생했다." 며 특히 겨울철 노면이 결빙될 경우 대형사고의 위험이 있다며 운전자들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이곳은 눈이 많이 오는 겨울철이 아니어도 여름에 비만 많이 와도 다른 날에 비해 특히 사고가 많이 나는 곳이기도 합니다.

이 도로 인근 화원에서 일하고 있는 직원들은 견인차 전화번호를 핸드폰에 저장하고 있을 정도입니다. 화원에서 일하다 사고를 목격한 후 견인차에 신고를 해주면 건당 5만원의 신고 보상금을 받기 때문입니다. 비가 많이 오는 날은 이 도로에 주변에 유난히 견인차가 많이 대기하고 있는 것도 그만큼 사고가 많이 나기 때문입니다. 이 도로의 제한속도가 70킬로이지만 규정속도를 지키는 차는 찾아보기 어렵습니다. 따라서 경찰이 상주하거나 무인속도측정 카메라를 고정으로 설치하여 이곳을 이용하는 운전자들에게 속도 위반하면 바로 카메라에 단속되어 벌금과 벌점을 맞는다는 인식을 심어줘야 합니다.
(운전자들의 과속을 방지하기 위한 무인단속기를 약지로에 상시 설치하는 것이 필요하다.)

지난 5월 녹색자동차문화교실에서 발표한 보도자료에 따르면, 그동안 경찰청과 도로교통안전관리공단이 발표해 온 통계와 다르게 우리나라의 교통사고는 자동차증가율과 함께 지속적인 증가추세를 나타내고 있고, 매년 소폭 감소추세에 있는 OECD가입회원국 평균사고율의 11배가 넘는 교통사고가 발생하는 등, 매년 그 기록을 갱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해다다 증가하고 있는 우리 나라 자동차 1만대당 교통사고 발생건수 출처 : 녹색자동차문화교실)

이제 눈이 많이 오고 노면이 결빙되는 겨울철이 되면 이곳은 경사도가 급하고 미끄럽기 때문에 더욱 많은 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불과 1km 남짓한 구간에서 한달 평균 8~10건의 교통사고가 발생한다면 아마 이 구간은 km당 우리 나라에서 가장 교통사고가 많은 구간일지 모릅니다. 그렇다고 30도가 넘는 도로의 경사도를 낯출수도 없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따라서 성남시 수정경찰서는 이곳에 상주 교통경찰을 배치시켜 과속차량을 단속하고, 과속방지턱 설치, 야간에는 고정 무인단속카메라를 가동시켜 운전자들이 70km 제한속도를 넘지 않도록 하는 등 이 도로에 대한 특별 교통대책을 세워 눈이 많이 오는 겨울철 교통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해야 할 것 입니다.

Posted by 피앙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잘 못된 도로가 한 두군데가 아닙니다.. 새벽부터 비가 오네요. 행복한 하루요.

    • 연말에 하는 보도블럭 공사비 모아 이런 도로에 과속방지턱이나
      무인 카메라 등을 달면 안되는지요? 다닐때마다 겁나는 도로입니다.

  2. 우리 국민만 특이하게 교통사고를 많이 내는 유전자를 가지지 않은 이상...

    OECD 평균보다 11배 이상 교통사고가 나는 이유는...

    과소한 도로에 엄청난 수의 자동차가 돌아다니기 때문이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물론 이상스런 도로로 인한 사고 발생을 문제제기 하신 점은 동의하지만요...

  3. 비밀댓글입니다

  4. 경기도 성남시...
    지도 예전엔 자주 다녔던곳인데 그곳은 시내전체가 가파른 산비탈에 있더만요
    언덕위에 잠시 주차시켜 놓아도 곧 굴러 내려갈것처럼 아슬아슬 하고...
    부산도 마찬가지지만 부산은 겨울철에 눈이 거의 내리지 않기 때문에 그래도 낮죠
    저곳 성남시는 겨울철만 되면 대책이 없더라고요

  5. 구조적인 문제를 해결하지 않는 한 사고는 계속 이어지게 될 듯 합니다
    차량속도를 미리 제한 시키던지 하는 방법을 써야 할 듯
    생명을 위협하는 도로는 도처에 도사리고 있는데
    그런 것을 방치하는 이유를 모르겠네요
    좋은 하루 되시고요

  6. 여기 저도 알아요.
    예전에 가끔 남한산성에 갔는데 남한산성에서 내려오다 보면
    도로의 구조가 어떻게 된건지는 몰라도 속도도 빨라지고..
    불안하더라고요~~

  7. 물론 도로 탓도 있겠지만...아무래도 운전자의 운전태도가 한몫을 하는거 같습니다.
    운전에 대한 생각들이 많이 바뀌어야 될텐데..

  8. 솔직히 우리나라 운전자분들이 괜찬다. 이정도면 별문제없을텐데.. 라는 안일한 태도로 운전을 하셔서 그런거 같아요. 선진국으로 가려면 운전문화부터 확립해야할것같아요~^^

  9. 비밀댓글입니다

  10. 자세히도 문제점을 분석하셨네요^^
    이런 지적을 해당기관에서 알아차려야 할텐데~~

  11. 금민현 2008.11.27 15:33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여기 영성여중? 아래 송파로 빠지는 길이네요~ㅋ 제가 성남살아서~ㅋ

    여기가 사고다발지역인줄 몰랐네요. 내리막길이고 차들이 빠르게 내려가긴 하지만..

    어쨌든 안전운전하세요~

  12. 아직도 초보운전자인 아디오스.. 후덜덜~ 떨며 운전합니다...ㅋㅋ

  13. 오토비 2010.09.10 08:21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이곳 많이 다니지만 사실 이곳 약진로보다 바로 전 구간인 공단에서 약진로까지 오는 구간이 훨씬 위험합니다.. 사실 저도 많이 이길을 다니지만 이곳은 차량이 많기 때문에 속도도 그렇게 많이 내기 힘들지만 공단에서 약진로까지 오는길은 차도 많이 없고 경사는 더 심하면서 도로 폭도 좁고 코너가 급해서 정말 위험하네요..
    아무튼 성남... 도로 답 안나옵니다....;;;